뉴스 > 연예스포츠

조민아 "서인영 결혼식 불참한 게 아니라 초대 받은 적 없다"

  • 보도 : 2023.02.27 15:35
  • 수정 : 2023.02.27 15:39

◆…사진=조민아 SNS

 
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서인영 결혼식 불참 논란에 대해 불쾌감을 드러냈다. 

27일 조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쥬얼리 완전체 관련 기사들이 나올 때 마다 할말이 많았지만 구태여 지난 이야기들을 일일이 하고 싶지 않아서 계속 무시하고 참아왔지만 도가 지나치고 많이 불쾌해 글을 적는다"고 시작하는 장문을 글을 게재했다.

그는 "개인적으로 연락하고 지내다가도 2015년 세바퀴 때 부터, 슈가맨, 신과 함께 등 방송만 하면 뒷통수 맞듯이 아무 연락 없이 저만 빼고 셋이 녹화한 걸 저도 TV로 봐왔다"며 "셋이서 이슈 받고 싶었나보다 싶어서 당사자들한테 왜 그랬냐고 한 번도 묻지 않았지만 셋이 방송 나오고 나면 '조민아는 어디에', '쥬얼리 완전체에 조민아만 빠졌네', '또 조민아 없이 모여?' 이런 제목의 기사들이 끊이지 않았고, 가족들이 상처 받았다"고 심경을 전했다.

이어 "8년간 한 마디도 하지 않고 참고 있다가 작년 연말에 정아언니한테 처음으로 이 부분에 대한 이야기를 꺼냈고, 쥬얼리로 방송을 할 일 있으면 최소한 말이라도 좀 해주고, 앞으론 넷이 같이 방송을 하자고 했지만 답을 듣진 못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 결혼식에 오진 않았지만 제 SNS를 팔로우 하고 있길래 이지현 언니한테도 굳이 불화설 만들 필요는 없을 것 같다고, 앞으로는 같이 방송도 하고 나랑만 연락을 안하고 지내고 있으니 연락도 하고 지내자고 다이렉트 메시지를 보냈는데 메시지를 읽고도 답이 없었다"고 설명했다.

서인영 결혼식에 불참한 이유에 대해 "친구 결혼식 참석하는 게 그렇게 힘드냐고 저한테 어떤 분이 메시지를 보내셨다"며 "초대를 받지 않았는데 어디에서 몇 시에 하는지 어떻게 알고 가겠나. 저는 비난 받고 뒷말들을 이유가 없고 제가 남한테 욕을 했나, 동료를 왕따 시켰냐"며 억울함을 표했다.

그러면서 "살면서 타인에게 폐 끼친 적 없고, 스스로에게 부끄럽지 않게 살아왔으며, 그저 자기 인생 열심히 사느라 정신없이 바쁜, 21개월 아기 키우는 평범한 여자 사람일 뿐"이라며 "쥬얼리는 워낙에 멤버 교체가 많았던 그룹이라 '완전체'라는 표현이 정확하지도 않은데, 왜 제가 쥬얼리 얘기만 나오면 완전체 운운하는 글들에 시달려야 하며, SNS를 올린 건 다른 사람인데 기사 제목에 낚여서 저희 가족들까지 10년 가까이 스트레스를 받아야 하느냐"고 자신에게 직접 인터뷰를 요청해달라고 청했다.

마지막으로 "아이가 좀 더 크면 TV 트는데마다 나와서 배우이자 만능 엔터테이너 조민아의 좋은 에너지들 많이 전달 해드릴테니 조금만 기다려주셨으면 좋겠다"며 "오늘도 하루를 열심히 살겠다"고 마무리했다.

한편 조민아는 2020년 6세 연상의 피트니스센터 대표와 결혼, 2021년 아들을 얻었지만 지난해 12월 이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