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스포츠

"오빠 차 있어?" 왕간다, '무엇이든 물어보살' 깜짝 출연

  • 보도 : 2023.01.09 09:15
  • 수정 : 2023.01.09 09:16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일명 '왕간다' 춤으로 유튜브에서 화제가 된 의뢰인이 출연한다.

9일 밤 8시 30분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199회에서는 화제의 인물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이날 의뢰인은 자신이 유튜브로 어쩌다 큰 관심을 받게 됐다고 운을 뗀다. 다른 사람이 운영하는 채널에 우연히 자신의 춤 영상이 업로드됐는데 그 영상이 1500만 뷰를 기록하고 수많은 사람들의 패러디 할 정도로 크게 유행하고 있다는 것.

이에 이수근은 "그럼 한 번 춤을 보여달라"고 부탁하고, 노래가 흘러나오자마자 "나도 이 노래는 들어본 적 있다"며 깜짝 놀란다. 의뢰인은 "보여줄 것 다 보여드리고 가겠다"며 중독성으로 화제가 된 '핸들링 댄스'를 비롯해 리듬을 지배하는 현란한 몸짓으로 현장을 뜨겁게 달군다.

다만 의뢰인은 전문 유튜버가 아니고 어쩌다 큰 관심을 받게 되었을 뿐이기에 30대 후반으로서 앞으로 어떤 삶을 살아야 할지 걱정이라고. 그러면서 의뢰인은 학창 시절 육상 선수 출신이었던 것부터 댄스 강사 일을 한 것 등 그동안 살아왔던 이야기를 전한다.

서장훈은 "이번에 유튜브로 떴으니까 이번 기회에 뭔가를 할 것인지 생각하는 거냐"며 직접적으로 묻고 의뢰인은 "아니"라며 "춤 영상으로 돈 벌 생각은 안 해봤고 춤은 추는 걸로 만족하겠다"고 확실하게 대답한다.

서장훈은 "적은 나이가 아니기 때문에 지금처럼 잠깐씩 일하는 걸로 살 수는 없다"며 강하게 조언하고 이수근은 "답은 하나인 것 같다"며 적극적으로 의견을 제시했다는 후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