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스포츠

'따로 또 같이' 허영란, 남편 재벌 루머에 "사실 아니다…가치는 재벌"

  • 보도 : 2019.01.28 14:31
  • 수정 : 2019.01.28 14:31

◆…허영란 남편 [사진: tvN '따로 또 같이']

'따로 또 같이'에 출연한 배우 허영란이 남편 재벌 루머에 대해 입을 열었다.

지난 27일 방송된 tvN '따로 또 같이'에는 배우 허영란·김기환 부부가 출연해 부부의 일상을 이야기했다.

이날 허영란은 "결혼은 했는데 있는 돈 가지고 살 수 없는 게 현실이었다. 돈 때문에 싸우고 싶지 않아서 저는 커피를 배우고 대전에 오게 됐다"며 "24시간 남편과 붙어 지낸다. 저는 카페를 운영하고, 남편은 세차장에서 일한다. 가게 오픈부터 마감까지 남편과 모든 업무를 맡는다. 알바 없이 운영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앞서 허영란은 MBC '사람이 좋다'에 출연해 "남편이 재벌이라는 이야기들이 돌기도 했지만 사실이 아니다. 하지만 남편의 가치는 재벌이다"라며 "이 사람의 끼와 능력은 대단하다. 그럼 난 재벌이랑 결혼한 것이 맞는 것 같다"라고 재벌설에 대해 해명했다.

이에 남편 김기환은 "허영란의 매니저로 알고 있는 사람도 있고, 뒤에서 '저 사람 재벌이다'라고 하시는 분도 있다. 뿌듯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